logo

믿을수 있는 고품격 해외캠프
(주)애크미에듀케이션

캠프다이어리

캠프다이어리 캐나다 > 캠프다이어리 > 캠프다이어리 캐나다

캠프다이어리 캐나다

[080128] 공립스쿨링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08-01-28 17:57 조회362회 댓글1건

본문

(※어제 수영장에서 오래 오래 신나게 놀았다던 승호, 그래서인지 오늘 학교에서 열이 좀 있는 듯하여 방과 후 바로 집으로 갔다고 합니다. Steve 선생님께서 학교와 직접 통화하여 심한 열은 아니라는 것을 확인하셨고 또 집에 호스트누나와 함께 있다고 하니 크게 염려 안하셔도 될 것 같습니다. 승호의 건강한 모습은 내일 ESL시간에 만나서 다시 전해드리겠습니다.)

(※어제 말씀드린대로 문식이와 재원이는 오늘 학교에서 하는 농구 연습으로 사진이 없습니다.)

(※송경, 민아의 사진 기피증은 오늘도 계속되었습니다.ㅠ 집에 가기 직전 겨우 두 사람을 발견하고 카메라를 들이대는 순간, 송경이는 무서운 속도로 도망가버리더라구요.ㅠㅠ 하여, 오늘은 송경이의 사진이 없습니다.)

안녕하세요~ 여기는 영하의 기온을 넘나드는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프린스조지입니다. ^^
이곳이 원래가 우리나라보다 추운 지역이기도 하지만, 특히 올해가 기온도 유난히 떨어지고 눈도 자주 내리는 
해라고 하네요. (ㅠㅠ)
프린스조지는 우리나라처럼 습도가 높다거나 바람이 강하지 않아 ‘칼바람’은 좀처럼 불지 않는다는 사실이 그나마 다행이랄 수 있어요. 그래도 기온이 떨어지는 이 같은 날씨에는 가급적 야외활동을 지양하도록 이 곳 사람들도 권장하고 있답니다.

따라서 이번 주에 계획되어 있는 몇 가지 outdoor activity 일정들이 조금씩 변경이 될 것 같습니다.
먼저 당장 수요일에 rainbow park에서 있을 예정이었던 눈썰매가 불가능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그 대신으로 
우리 친구들에게 가장 반응이 뜨거웠던 아쿠아틱 센터의 수영으로 일정이 변경되었어요.
날씨가 풀리는 상황이나, 원래 예정되었던 다른 일정들이 돌아가는 형편을 봐서, 눈썰매 일정을 다시 잡을 수 있을지 없을지 결정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목요일에 있을 계획이었던 다운힐 스키 역시 지금으로써는 일정이 진행될 수 있을지 불투명한 상태입니다. 이것 역시 수요일 오전까지 상황을 지켜본 후에나 결정될 수 있다고 하네요.

이와 같은 사정으로 오늘과 내일 예정되어 있었던 Blackburn 학교의 ski trip 역시 취소가 되었습니다. 
보영이에게 물어보니 학교에서 수령했던 금액을 다시 반환해 준다고 하더라구요. 보영, 종관이에게 좋은 기회였을 텐데 많이 아쉽습니다. (ㅠㅠ)
마찬가지로 Pinewood의 스케이트 필드 트립 역시 취소가 되었습니다. 그 대신으로 아마 내일 학교에서 영화를 볼 것 같다고 합니다.^^
Edgewood의 ski trip은 우리 애크미 친구들의 다운힐 스키 일정과 같은 날인 목요일에 진행될 예정이었는데요, 이 역시 날씨가 풀리는 상황을 지켜봐서 조정이 될 듯합니다.

오늘은 센터에서 있었던 movie time은 다함께 팝콘을 먹으면서 ‘해리포터5’를 큰 스크린으로 보는 것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이미 이 영화를 봤다던 친구들도 한국어 자막 없이 영어 자막만으로도 영화 속으로 푹 빠져들었답니다. ^^ 

내일은 방과 후 다시 ESL 수업이 이어집니다. 그럼 저희는 우리 아이들의 또 다른 이야기를 갖고 내일 다시 찾아뵙겠습니다. 즐거운 저녁 되세요~~(^_^) 


<일기 추가 제출자 명단> - 선재, 상우, 정현


(+)승진 어머님, 승진이의 용돈 문제와 관련하여 상의드리고 싶은 것이 있어요~ 시간 나실 때 전화 한 통 부탁드립니다~~^^

보영, 종관 어머님, 오늘 종관이 발을 확인해 보았는데, 물집이 맞는 것 같습니다. 보영이에게 어머니께 들은
방법대로 오늘 저녁 꼭 치료해 주라고 일러두었습니다.^^

댓글목록

송경맘님의 댓글

회원명: kimm3388(5) 작성일

송경아 엄마는 매일 너와 언니 모습을 보려고 늦은 시간이라도 한번은 컴퓨터 앞에 앉아서 우리 딸들 얼굴을 찾고 있어 엄마에게 이런 기쁨도 주지 못하는 내 딸...... 선생님 우리 송경이에게 엄마가 사진속 우리딸을 찾고 있다고 전해 주세요. 내일은 예쁜 딸 사진 볼 수 있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