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믿을수 있는 고품격 해외캠프
(주)애크미에듀케이션

회사소개

보도자료 > 회사소개 > 보도자료

보도자료

[서울신문] 해외캠프 지금 선택을!

처리상태 :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0-10-19 16:16 조회826회 댓글0건

본문

해외캠프 지금 선택을!
1대1몰입형 체험형 스쿨링형


겨울방학 동안 자녀를 해외캠프에 보내야 할지를 두고 고민하고 있다면, 지금이 결정을 내릴 시기이다.
한국청소년캠프협회는 18일 해외 영어캠프는 국내 캠프에 비해 한달 정도 앞선 10월 초부터 모집을
시작하고, 일부 유명 해외 영어캠프 프로그램은 11월 초에 예약이 끝나는 경우도 있다고 설명했다.



그렇다고 무턱대고 시간에 쫓겨 해외 영어캠프를 선택하는 것은 금물.
해외 영어캠프의 경우 일주일에 400만원이 훌쩍 넘는 고가 캠프가 주류를 이루고 있기 때문이다. 캠프협회는 영어에 초점을 맞출 것인지,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체험에 집중할 것인지 등을 고려해 캠프를 선택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 협회는 해외 영어캠프의 종류를 크게 3가지로 나눴다. 첫번째는 소규모 집중수업과 1대1 교육을 주로 하는 ‘몰입형 해외 영어캠프’. 해외캠프 경험이 있거나 집중적인 수업을 받아도 되는 고학년 학생이 영어 실력을 향상시키는 데 효과적이라고 협회는 설명했다.

해외 영어캠프에 처음 참가해 보거나 체험활동을 통한 놀이식 학습이 효과적인 저학년이라면 ‘체험형 해외 영어캠프’가 더 잘 맞을 수 있다. 영어 공부를 하는 한편 주변 관광을 하는 등 현지 경험을 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합친 모델이다.

조기유학을 계획하거나 원어민 가정에도 적응할 수 있는 학생이라면 ‘스쿨링 캠프’도 고려해 볼 만하다. 현지 학교에서 정규수업을 듣고, 그곳 학생들과 교류할 수 있지만, 적응이 어려울 수 있다. 학생 스스로 유학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고 있을 때 효과적인 캠프라고 협회는 조언했다.

어학공부보다는 문화탐방에 중점을 둔 캠프로는 ‘해외 탐방캠프’도 있다. 보통 유럽 3개국 문화유적탐방, 미국 아이비리그 대학 탐방, 일본 대학탐험 등의 이름을 갖고 있는 이런 캠프들은 여행과 비슷한 일정으로 짜여져 있다. 캠프협회 관계자는 “보통 해외탐방캠프는 초등학교 저학년보다는 4학년 이상은 됐을 때 효과적”이라고 조언했다.


[2010.10.19 서울신문]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